창업 열풍 속 창업기술센터 입주기업은 수원시로 모여라?

수원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10일 수원시는 2020년 상반기 창업기술센터 입주 기업을 모집한다고 발표했다.

우수한 아이템과 혁신 기술을 보유한 예비·신규 창업자를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서다. 창업기술센터 현황으로 창업관은 공간면적 8.80~27.62㎡으로 고용인원 3인 이내 기업과 예비창업자에게 배정된다. 성장관은 공간면적 33.66~56.44㎡으로 고용인원 4인 이상 기업 고용인원 4인 이상 기업이 이용 가능할 전망이다.

4대보험 가입자 명부 고용인원 기준으로 배정하고 면적은 호실마다 다르다. 입주기간은 1년 계약으로 업종별 최대 5년, 창업일로부터 7년 이내다. 입주 1년 경과 후 사업화 활동 등을 평가해 연장 계약 체결할 수 있다.

입주기업 부담금은 창업관은 보증금 100만 원, 임대료 무료다.개별공간, 관리비는 별도 부담이다. 성장관은 보증금 200만 원, 임대료 무료다. 공용회의실, 공용작업장, 스튜디오 등 공용시설물, 사무집기류를 지원해 줄 것으로 보인다.

신청자격은 기술·창의적 아이디어를 보유하고 창업지원센터 입주 후 3개월 이내 창업이 가능한 예비 창업자, 공고일 기준 창업 3년 이내 스타트업과 기술 집약형 창업자가 해당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선정방법은 1차 서류평가로 신청서, 사업계획서 등 제출서류 적격 심사후 2차 전문가 심사를 통해 외부 전문가가 사업계획서 평가한다. 전문가 심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심사를 진행한다. 필요시 유선통화 심사도 할 방침이다.

신청은 오는 13~17일 오후 5시까지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창업지원센터로 신청서를 이메일로 접수 하면된다. 코로나19 확산 바지를 위해 방문 접수는 불가하다. 궁금한 사항은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홈페이지에서 ‘지원사업→지원사업 공고’에 게시된 ‘2020년 상반기 창업지원센터 기술창업기업 입주모집 공고’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