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초구, 모든 주거용 건축물 승강기에 항균필름 부착 시행

서초구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8일 서울 서초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모든 주거용 건축물 승강기와 현관 인터폰에 항균 필름을 부착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구는 지난달 16일 관내 모든 아파트 247곳의 승강기 2천193개에 항균 필름을 부착한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 1일부터는 소규모 공동주택, 오피스텔 등 주거용 건축물 1천457개의 승강기 1천919개에 필름을 부착하는 하고 있다. 별도 신청은 필요 없으며 서초구 방역단이 직접 방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구가 배부하는 항균 필름은 바이러스와 감염균 서식을 어렵게 하는 구리 성분을 함유해 간접 접촉에 의한 교차 감염 차단에 효과가 있는 제품으로 전해진다.

구는 주거용 외에 일반 건축물에서 항균 필름 요청이 있으면 보유 물량 소진 시까지 배부할 계획을 수립했다.

한편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아파트에 부착한 항균 필름에 주민 호응이 좋아 확대 시행하는 것”이라며 “더 촘촘한 방역 활동으로 주민 모두가 안전한 서초를 만들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