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대 지원 창업기업 ‘킥더허들’ 2억 규모 투자유치 성공으로 주목

한국해양대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지난 2일 한국해양대학교는 이노폴리스캠퍼스 지정·육성 사업 ‘기술혁신 창업 기업’으로 선정된 스타트업 ㈜킥더허들이 2억원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킥더허들은 약사가 직접 설계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인 ‘피토틱스’를 제조하며, 가성비가 우수한 제품으로 입소문이 나 단기간에 폭발적인 성장을 이어가는 중이다. 여성 질염·간 건강·장내환경 개선과 다이어트 기능 효과가 있어 지난해 11월 ‘네이버 쇼핑 BEST 100 인기브랜드’ 순위에서 4위를 기록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킥더허들은 기술혁신 창업기업으로 선정된 후 투자 유치를 위한 전문가 멘토링 지원을 받은 후 개인투자조합을 통해 약 2억원 투자 유치에 성공한 것이다.

또 지난해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GIF 2019) ‘대경권 청년창업사관학교 통합 데모데이’에 출전해 모의 크라우드펀딩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하면서 더욱 눈길을 끌었다.

경갑수 한국해양대 이노폴리스캠퍼스 지정·육성 사업 단장은 “기술혁신 창업기업을 선정해 IR 멘토링과 투자자 매칭 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면서, “킥더허들의 외부투자 유치 소식이 다른 스타트업의 사기에도 좋은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한국해양대는 지난 2월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으로 ‘기술혁신 창업기업’ 1차 모집을 통해 예비창업자 6명과 ㈜킥더허들을 포함한 스타트업 8팀을 선정해 주목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