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북구 ‘토지표시변경 득기촉탁’ 무료 서비스 시행

광주 북구청 제공

[비즈경영] 손영희 기자

지난 2일 광주 북구는 주민의 재산권 행사에 따른 불편을 해소하고 경제적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토지표시변경 등기촉탁 무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기존 토지소유자는 법원이나 법무사를 통해 토지표시 변경사항 등기신청을 완료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청에서 토지소유자를 대신해 무료로 등기를 신청해주고, 토지이동 정리가 완료되면 토지소유자가 따로 신청하지 않아도 구에서 전자로 등기촉탁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북구는 지난해 2천873건의 등기촉탁 무료 서비스를 제공, 1억4천만 원의 등기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둔 바 있다.

한편 문인 북구 북구청장은 “앞으로도 더욱 정확하고 신속한 등기촉탁 무료 서비스로 구민들의 재산권을 보호하고 행정 편의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