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청 호남학원 동문회 ‘청호회’ 코로나19 극복 일환 성금 전달

정읍시 제공

[비즈경영] 박형은 기자

지난 2일 정읍시청 내 호남학원 동문으로 구성된 청호회가 정읍시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100만 원을 기탁하면서 ‘착한 행보’에 동참을 알렸다.

또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로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 등에 앞장서고자 회원들에 배부할 330만 원 상당의 정읍사랑상품권을 구입하면서 눈기을 끌었다. 모두가 어려운 요즘, 정부의 지침을 성실히 이행하고 따뜻한 이웃사랑을 실천한 사례로 평가 받는다.

박복만 회장은 “이번 기탁금은 조금이나마 지역사회에 힘이 되기 위한 회원들의 정성으로 마련됐다”며, “공직자로서 책임을 다하고 시민들과 함께 현재의 위기를 극복하는 데 적극 동참하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청호회는 지난 1995년도에 결성돼 정읍시청에서 근무하는 호남학원 동문인 공직자 110명으로 구성됐으며 이들은 각자의 자리에서 감염병 예방 등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