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공립 온라인 공연 전시 이제는 한 곳에서 집중하며 보는 길 열렸다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최근 문화체육관광부는 문화예술 국공립단체에서 제공하는 온라인 공연, 전시 콘텐츠를 국민들이 한 번에 쉽게 확인하고 즐길 수 있도록 통합 안내 페이지를 개설해 관심이 집중된다.

지난달 31일부터 문체부 누리집과 산하 문화예술 기관 누리집, 문화포털에 통합 안내 페이지를 개설해 문화예술 온라인 공연과 전시 정보를 제공할 방침이다.

해당 페이지에 접속하면 국립중앙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 국립국악원, 국립중앙도서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의전당 등 각종 국공립 문화예술단체의 교육과 전시, 공연, 도서 등의 콘텐츠를 바로 연결해서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문체부는 “최근 코로나19와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온라인을 통한 문화예술 공연과 전시가 확산되고 있으며 이는 향후 새로운 문화예술의 향유 방식으로 자리 잡을 것“ 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수준 높은 공연과 전시를 쉽게 찾아볼 수 있게 해 최근 지속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지친 국민들을 위로하는 한편, 앞으로 온라인을 통한 문화 향유가 확대될 것을 대비해 각 기관에서 더욱 풍부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