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 구립도서관들 일제히 도서 예약대출 서비스 시행

대구 서구 제공

[비즈경영] 안은서 기자

최근 대구 서구지역 구립도서관들이 도서관 장기 휴관으로 인한 지역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도서 예약대출 서비스’를 실시하기로 하면서 이목이 집중된다.

해당 서비스는 서구어린이도서관을 비롯해 비산도서관, 서구영어도서관, 비원도서관, 원고개도서관 등 5곳의 구립도서관이 도서관 재개관 때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책을 빌리고자 하는 주민은 서구 통합도서관 홈페이지에 접속해 신청하면 되며, 신청 도서는 다음날(주말 제외)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수령이 가능할 전망이다.

코로나19 확산 차단 및 접촉 최소화를 위해 책 수령은 해당 도서관 1층 로비에서만 가능하며, 신청자는 도서 회원증을 지참하고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구립도서관 회원이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1인당 5권까지 대출할 수 있다. 도서 반납은 각 도서관에 비치된 도서반납함을 이용할 수 있다.

한편 류한국 서구청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독서환경에 제약이 많은 상황이지만, 이번 서비스를 통해 주민들의 독서습관이 유지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