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한국국제교류재단(KF)은 청년들의 취업과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2020 유라시아 청년 아카데미’ 참가자를 다음 달 1일부터 30일까지 130명을 모집한다고 발표했다.

참가자들은 5월부터 국내에서 교육을 받은 후 2주간 우즈베키스탄·카자흐스탄 등을 방문해 기업·문화 탐방, 청년 교류 등 현지 네트워크 구축에 나설 전망이다. 또 우수한 성적으로 교육·연수를 이수한 자에게는 중앙아시아 지역에서의 인턴십 기회도 부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를 통해 지속되는 장기 불황과 코로나19 이슈 등으로 청년 실업률이 치솟는 가운데, 새로운 돌파구로 모색해 볼 기회를 가질 수 있을 전망이다.

한편 아카데미는 35세 미만의 청년으로 유라시아 진출에 관심 있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현대경제연구원과 진행될 예정이다. 참가 희망자는 KF, 한-중앙아협력포럼사무국, 현대경제연구원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