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창업허브 2020년 입주기업 모집 실시

서울창업허브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최근 서울창업허브가 센터 입주 기업을 4월 16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혀 관심이 집중된다.

서울창업허브는 서면심사와 대면심사를 거쳐 10개 사 내외를 선발하며 선발 기업은 5월부터 서울창업허브 지원을 받을예정이다.

최종 선정 후에는 본점 또는 주된 사무소를 2개월 이내로 서울창업허브로 이전해야 하며 접수 시에는 사업장 소재지 제한이 없으나 신청일 기준으로 사업자등록증은 보유하고 있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창업허브는 서울시와 서울시 산하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가 운영하는 창업보육기관으로 알려져 있다.

지난 2017년 개관한 이래로 사무 공간 및 교육, 투자연계, 해외진출 지원 등 각종 지원 서비스를 민간 전문 기관들과 함께 제공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민간이 주도하고 공공이 지원’ 한다는 것이 서울창업허브의 컨셉을 잡았다.

서울창업허브는 2019년 기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작년 대비 입주기업의 매출은 1.5배, 투자유치는 1.9배 증가했다. 또한 글로벌 진출 프로그램을 통해서는 17개사 해외법인 설립 등의 성과를 달성하기도 했다.

한편 서울창업허브는 온라인 사전 입주 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서울창업허브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