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예비 창업자 대상 최대 1억원 지원한다

관광공사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24일 한국관광공사는 다음 달 20일까지 스마트 관광 분야 창업에 도전할 예비창업자를 모집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모집은 중소벤처기업부의 ‘2020년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된다. 또 해당 사업은 예비창업자를 뽑아 초기 사업화 자금 최대 1억원과 창업자 역량 강화 교육, 전문가 멘토링, 판로개척 등을 패키지로 지원할 방침이다.

공사는 지난해 하반기 관광 분야 예비창업자 22명을 선발해 육성 중이며, 올해는 분야를 스마트 관광으로 특화해 25명을 선발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중기부 K 스타트업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