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니아코리아 ‘창원 서비스센터’ 첫 선

스카니아 코리아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지난 23일 부터 상용차 브랜드 스카니아의 한국법인 스카니아코리아가 창원 서비스센터를 신규 오픈하고 서비스를 시작하기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된다.

새롭게 문을 여는 창원 서비스센터는 진영IC와 동창원IC에 인접해 인근 도시로의 이동이 용이할 전망이다. 김해, 창원 등이 동남권 교통요지·물류기지화 지역으로 부상함에 따라 고객 접근성을 향상시키는 지리적 이점을 가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창원 서비스센터는 총 면적 1165㎥ 규모에 스카니아 글로벌 표준에 따른 유럽형 서비스센터로 구축됐다. 첨단 장비가 마련된 6개 작업장과 숙련된 테크니션 인력을 통해 차량검사 및 일반정비, 판금, 도장을 아우르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내방 고객을 위한 고객전용 휴게실 등 부대시설도 마련했다. 아울러 김해 내트럭하우스 내에 위치해 있는 만큼 내트럭하우스의 화물관련 서비스 및 주차, 편의시설을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스카니아코리아는 창원 서비스센터를 포함해 전국 24개 서비스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창원 서비스센터는 양산, 사천, 신항, 남부산에 이어 경남지역 다섯 번째 서비스센터로 알려져 있다. 창원 서비스센터를 통해 경남지역 고객들의 접근성을 높이고 고객 서비스를 한층 강화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페르 릴례퀴스트 스카니아코리아 대표는 “이번 창원 서비스센터 신규 오픈으로 경남지역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서비스 네트워크의 양적 확대 뿐만 아니라 질적 향상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는 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