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옥 여성가족부장관 동해시 방과후 긴급 돌봄 시설 방문 실시

동해시 제공

[비즈경영] 장재성 기자

지난 19일 동해시가 이정옥 여성가족부장관이 코로나19 관련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긴급 돌봄을 시행하고 있는 동해시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를 방문했다고 발표했다.

이날 방문은 최근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학교 개학 연기, 청소년시설 휴관 등 사회 전반적으로 지역 내 청소년들이 활동에 제약을 받고, 특히 취약계층에 대한 돌봄이 더욱 절실한 상황에서 이를 사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차원에서 이뤄진 것으로 전해진다.

이날 이정옥 여성가족부장관은 동해시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향로 청소년 문화의집)에서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긴급돌봄 사업에 대한 현황 및 건의사항 등 의견을 청취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해시는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이“동해시가 전국에서 코로나 확진자 없는 청정도시라는 점과 긴급 돌봄과 관련해, 방과 후 아카데미 관계자가 직접 해당 청소년들에게 도시락 배달을 하고 있는 점이 모범사례로 평가했다”고 말했다.

한편 동해시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한 임시휴관 등으로 등원하지 못하는 청소년들에게 매일 유선 및 SNS를 통해 건강과 안전 상태를 확인 중이다.

아울러 화요일 부터 토요일까지 저녁 도시락을 배달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향후 학습지원을 위한 교육재료(참고서 등)를 지원할 계획을 수립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