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경대학교 도서관 책 대출 관련 ‘워킹스루’ 도입

부경대 제공

[비즈경영] 한명희 기자

최근 부경대학교가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예방을 위해 도서관에 들어가지 않고도 책을 빌릴 수 있는 이른바 ‘워킹스루(walking through)’ 방식의 대출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18일 부경대 도서관은 온라인으로 책 대출을 신청하고 도서관 입구에서 책을 수령, 반납할 수 있는 ‘온라인 도서대출신청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전했다. 해당 서비스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도서관 휴관 등 출입제한 조치가 시행됨에 따라 도서관 이용자들이 대면접촉을 최소화하면서 교육과 연구 등에 필요한 책을 빌릴 수 있도록 마련한 것으로 풀이된다.

부경대 도서관은 재학생과 교직원들이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국내외 단행본 대출을 신청하면 대출 가능 문자 메시지를 발송한다. 대출 신청자는 문자 메시지를 받고 3일 이내에 학생증 등 신분증을 가지고 중앙도서관 입구에 가면 책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부경대 도서관은 책을 받으러 온 이용자들 간의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대출 신청이 한꺼번에 많이 들어와도 도서 대출 가능 문자 메시지는 시간 간격을 두고 발송할 에정이다.

이용자 방문을 분산하기 위해 대출 신청 도서 수령 시간도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로 정헤졌다.

한편 책 반납 기간도 연장해 이용자들의 도서관 방문을 최소화한다. 도서관 휴관 중에 책 반납 기간이 되면 도서관 개관 이후로 반납 기간이 자동 연장된다. 휴관 기간 중 책을 반납하려면 도서관 입구의 무인도서반납기를 이용해서 진행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