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최근 하나은행이 중소기업의 위기 극복을 위해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여주고 있다.

지난 17일 하나은행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함께 중소기업 연구개발(R&D) 수행 기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2017년 하나은행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중소기업 R&D 사업화 전담은행’으로 선정된 이래 중소기업 R&D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업체를 대상으로 신기술, 신제품의 사업화를 위해 저금리의 금융지원 등을 지속적 이행하는 중이다.

특히 하나은행은 올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R&D 수행 기업에 대해 총 1100억원 한도로 업체당 5억원 이내의 경영안정 특별자금을 신규 지원하고, 최대 연 1.83%의 우대금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긴밀히 협력하여 중소기업이 기술 개발에 매진할 수 있게 최선을 다 하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

이 특별자금은 중소벤처기업부 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에서 신청할 수 있고, 지원 한도 소진 시까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에서 수시 접수 받을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