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호펜하임 모토라드 분당 전시아 리뉴얼 오픈 단행

BMW 코리아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16일 BMW코리아의 모터사이클 부문인 BMW모토라드가 BMW호펜하임 모토라드 분당 전시장을 리뉴얼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연면적 537㎡, 지상 3층 규모로 조성된 BMW 호켄하임 모토라드 분당 전시장은 모토라드 최초의 헤리티지 테마 전시장으로, 판매 중심의 타 전시장과는 다르게 전시공간과 라이딩 체험 센터, 카페 및 각종 편의시설 등을 갖춰 복합 문화체험 매장으로 재탄생한 것으로 눈길을 끈다.

1층에는 다양한 라이딩 기어와 함께 모터사이클을 전시할 수 있는 전시장, 라이더들이 휴식과 함께 각종 디저트 및 음료 등을 즐길 수 있는 ‘카페 모토라드’가 운영된다. 2층에는 고객 라운지와 BMW 최초의 프리미엄 인증 중고 모터사이클 매장인 ‘BMPS’ 전시장이 마련됐다. 3층에는 총 6개의 워크베이를 보유한 공식 서비스센터가 준비됐다.

특히 이번에 문을 연 카페 모토라드는 이천점과 합천점에 이은 세 번째 매장으로 브랜드 고유의 헤리티지 감성과 BMW 모토라드의 다양한 모델이 전시돼 있다. 평소 모터사이클에 관심이 있는 일반 소비자 누구나 방문해 BMW 모토라드의 역사와 문화 경험이 가능하다.

한편 자세한 사항은 BMW호펜하임 모토라드 분당 전시장 또는 BMW모토라드 커뮤니케이션 센터에 문의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