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DT 교육허브 ‘DT아카데미’ 출범 공식화

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 차인혁)가 CJ그룹 전 계열사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허브 역할을 하는 ‘DT아카데미’를 출범했다.

DT아카데미는 신기술 관련 인적자원 개발조직이자 교육허브로, 구성원들의 역량을 체계적으로 분석해 자기 주도적 성장을 돕는 것이 주된 목적으로 알려져 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임직원 대상 정기 IT교육을 제공해왔으나, DT아카데미를 통해 대상을 그룹 전 임직원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상시 학습 플랫폼 ‘CJ캠퍼스’를 통해 5분 이내 분량의 마이크로 러닝과 MOOC(온라인 강의)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또 데이터 기반 학습 분석을 통해 개인 맞춤형 교육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의 IT강의가 진행되고, 유료 전문가 과정 커리큘럼 비용은 회사가 지원될 전망이다.

DT 분야 젊은 리더를 육성하기 위해 리더십 육성체계를 개편하고, 각 계열사별 DT 역량 강화를 위한 진단과 컨설팅도 수행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향후 자체적인 교육 콘텐츠를 생산하는 사내 스튜디오와 온라인 세미나 시스템인 웨비나 강의장도 구축해 온·오프라인 상시 교육체계를 갖출 예정이다. 자체 화상 채팅 시스템, 유튜브 스트리밍 방송 등도 도입할 계획을 수립했다.

한편 이영상 CJ올리브네트웍스 DT아카데미부장은 “DT아카데미를 통해 그룹 DT 교육 허브 역할을 하고자 한다”며 “그룹 임직원 모두가 IT 기본 소양을 갖추고 DT 역량을 확보하도록 돕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