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청년 창업 공간 명칭으로 ‘이다’ 선정

김제시청 홈페이지 캡처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최근 김제시가 청년들의 소통과 교류, 창업지원 등을 위해 조성 중인 청년 창업 공간(가칭 ’아토’)의 명칭을 ‘이다 E :DA’로 확정했다고 전했다.

지난 2월 김제시는 전 국민을 대상으로 청년들의 소통을 위한 네트워킹 공간과 창업을 준비하는 복합기능을 담은 청년 창업 공간에 대한 명칭을 공모한 바 있다.

그 결과 194건의 응모작 중 최우수상 ‘이다 E :DA’, 우수상 ‘이끔 I Kkuem’, 장려상 ‘청춘평야’를 각각 선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이다E :DA’는 청년들의 열정을 담아 꿈을 이룰 수 있는 곳, 청년이기에 무엇이든 도전할 수 있는 공간이라는 의미로 교육 특성화 프로그램, 멘토링, 마케팅 프로모션 등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김제시는 청년들의 이유 있는 도전 ‘이다 E :DA’, 내일을 도전하는 나는 청년‘이다 E :DA’ 등 청년들과 소통을 통한 브랜딩 작업을 거쳐 다양한 슬로건과 결합해 홍보해나갈 방침이다.

박준배 시장은 “이번에 최종 확정된 청년공간 ‘이다E :DA’명칭을 청년들에게 적극 알려 나갈 것”이라며 ,“처음으로 만들어지는 청년 전용 시설인 만큼 김제시의 랜드 마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조성해 나가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청년 공간 ‘이다E :DA’는 오는 9월 개관 예정이며 지상 2층, 연면적은 415㎡ 규모로 1층은 청년 네트워킹 공간으로서 오픈형 라이브러리를 조성, 교육 및 멘토링, 세미나, 독서 모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될 전망이다.

2층은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 창업가 입주 공간과 아이디어 구상, 창업 아이템 홍보 준비 등을 위한 회의실과 스튜디오, 사무 공용공간이 조성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