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올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지난해보다 소폭 늘어난 87개 필지의 공동주택용지 분양에 나설 계획이다.

11일 LH는 올해 파주 운정3·인천 검단·화성 동탄2신도시 등지에서 87개 필지 394만㎡의 공동주택용지를 공급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지난해 83개 필지, 337만㎡에 비해 필지 기준으로 5%, 면적 기준으로 17%가량 증가한 수치다. LH는 이와 관련해 11일 LH청약센터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건설사 등을 대상으로 공동주택용지 공급계획 설명회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동주택용지 설명회는 LH의 연간 공동주택용지 분양 계획을 공개하는 자리로 해마다 2천∼3천여명의 건설사 임직원과 투자자 등이 현장에 참가하는 등 높은 관심을 끌었으나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라 온라인 설명회로 대체한 것으로 알려졌다.

LH는 올해 공급 예정인 87개 필지 가운데 63개 필지(281만㎡)는 추첨 또는 입찰방식을 통해 매각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