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한국콘텐츠진흥원 ‘2020 아이디어 융합팩토리’ 프로그램 창작자 공모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비즈경영] 최정근 기자

최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창작자들의 아이디어를 지원해 창업으로 이끄는 ‘2020 아이디어 융합팩토리’ 프로그램에 참여할 창작자를 모집다고 발표했다.

팩토리랩(융합 콘텐츠·응용기술), 크리에이터랩(온라인·디지털 뉴미디어 콘텐츠), 론칭랩(아이디어 융합팩토리 수료자 후속 사업화) 등 3개 분야에 걸쳐 총 80여 개 팀을 선정할 방침이다.

팩토리랩은 창작자의 우수한 아이디어를 발굴해 프로토타입(시제품)을 개발하고 초기 사업화를 집중 지원하는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실감콘텐츠,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빅데이터, 모바일 응용기술을 활용한 융합콘텐츠에 대한 아이디어를 가진 35개 팀을 선정해 최대 500만원씩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크리에이터랩은 온라인·디지털 뉴미디어 콘텐츠를 직접 제작하는 개인 크리에이터나 팀을 지원한다. 다중채널네트워크(MCN), 온라인, 디지털 뉴미디어 분야의 채널을 보유·운영하는 20개 팀을 뽑아 최대 300만원씩 지원할 계획을 수립했다.

론칭랩은 아이디어 융합팩토리 프로그램을 마친 수료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후속 지원 사업으로 25개 팀에 최대 5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이디어 융합팩토리는 지난 2014년부터 6년간 총 615건의 아이디어를 발굴해 콘텐츠 제작활동비와 맞춤형 멘토링을 지원한 바 있다.

한편, 참가 신청은 이달 31일까지 온라인으로 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콘진원 누리집 공지사항을 참조해서 진행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