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학교 라이프아카데미 교육부장관상 수상 쾌거

청주대학교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11일 청주대학교는 라이프 아카데미(CLAP) 수강 학생들이 한국과학창의재단의 ‘2019년 자유학기제 수업지원 인력풀 사업’에 참여해 자유학기제 정착에 기여한 공로로 교육부장관상의 쾌거를 달성했다고 전했다. 해당 사업에서 교육부장관상은 전국 82개 대학생 봉사단 팀 중 13개 팀이 수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청주대 라이프 아카데미는 (재)동원육영재단의 지원으로 운영되는 독서중심 전인교육과정으로, 모든 참여 학생이 연 30시간 이상의 봉사활동을 수행해야 할 전망이다.

이 과정에서 황우민(경제학과 3년), 김민정(영어영문학과 4년), 이수지(국어교육과 4년), 유재영(문헌정보학과 4년) 학생으로 구성된 ‘자유나래’ 팀은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청주 대성중학교 1학년 학생 64명을 대상으로 교육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자유나래’ 팀은 대성중학교에서 세계의 다양한 문화 이해, 문화권 지도 만들기, 자연재해와 그 원인, 자원을 둘러싼 경쟁과 갈등 등을 ‘여행’이라는 방식을 통해 접근하고 나아가 세계 여러 가지 문제들에 대한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수업 활동을 전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교과서에 없는 다양한 사례를 통해 아이들의 호기심을 높여 수업 효과를 높였으며, 문화 갈등을 간접 체험함으로서 공감역량 향상의 기회도 제공한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청주대 라이프아카데미는 2019학년도 1기 수료식을 마무리했으며, 2020학년도 2기로 선발된 청주대 학생 55명 역시 독서중심 전인교육이라는 CLAP 철학을 바탕으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