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전주 사회적기업과 대구 경북 지역 ‘빵 나눔’ 실천

SK이노베이션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9일 SK이노베이션은 사회적기업 ‘전주비빔빵’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고생하는 대구·경북 의료진을 위해 2천만원 상당의 제과류를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기부했다고 발표했다.

전주한옥마을에 있는 전주비빔빵은 취약계층 직원들을 고용하고 친환경 원료를 사용하는 사회적 기업으로 SK이노베이션이 후원하는 회사로 알려져 있다.

전주비빔빵은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관광객의 발길이 끊겨 매출이 90% 줄어든 어려운 상황에서도 사회적 기업 본연의 역할을 하기 위해 기부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주비빔빵 장윤영 대표는 “우리도 창사 이후 가장 어려운 순간이지만, 불철주야 고생하는 대구·경북 지역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을 위한 마음을 담아 할머님들과 열심히 빵을 만들었다”고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전주비빔빵은 코로나19 고통 분담 취지에서 전 제품을 할인 판매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