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테크노파크 ‘입주기업 임대료 인하’ 코로나 19 따른 고통 분담 동참

전남TIP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8일 전남테크노파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지역 중소기업의 고통 분담을 위해 입주기업의 임대료를 경감해 준다고 발표했다.

전남테크노파크 입주기업은 순천 본원 30개사, 신소재센터 35개사, 목포 세라믹센터 26개사, 장성 레이저센터 8개사, 고흥 우주항공첨단소재센터 7개사, 영암 조선산업지원센터 29개사 등 총 135개사가 입주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임대료 경감은 3월부터 2달간 50%를 면제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전남테크노파크는 각 지역 센터에 마스크, 손소독제 등을 비치해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 중이다.

유동국 전남테크노파크 원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기업애로 해결과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기관의 기업지원 자원을 아낌없이 투입하겠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