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오는 9일부터 총상금 2천만원 창업경진대회 공모

국토부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8일 국토교통부는 부동산 산업분야 창업을 활성화하고 혁신적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감정원과 ‘2020년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를 연다고 발표했다.

부동산 서비스산업과 관련된 우수창업 아이디어와 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한 경진대회 공모는 오는 9일부터 5월25일까지 진행된다. 관련 분야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지원이 가능할 전망이다.공모주제는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부동산 이용·관리 등 부동산 신사업 분야를 포함한 부동산산업과 관련된 모든 분야를 대상으로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총상금은 2000만원이며, 대상 700만원(국토교통부장관상 1팀), 최우수상 500만원(한국감정원장상 1팀), 우수상 300만원(한국감정원장상 2팀), 장려상 100만원(한국감정원장상 2팀)이 총 6팀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대회참가 접수는 공모 기간 중 이메일을 통해 가능하며, 서류심사 및 창업캠프 등을 거쳐 최종 수상팀은 8월5일 발표된다.

공모 후 우수작들을 선별해 성공 창업가와의 만남, 분야별 1대 1 전문가 멘토링을 통한 BM 스케일업, 사업계획서 작성, 투자유치전략 등에 대한 교육, 설명회 등 창업캠프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8주로 운영할 방침이다.

국토부는 우수한 아이디어는 실제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우수한 제품 및 서비스개발에 대해서는 사업화를 지원할 계획을 수립했다.

한편, 이번 대회 수상팀 중 2개 팀을 선정해 8~10월중 행정안전부가 주최하는 ‘제8회 범정부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 통합본선 참가자격도 부여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