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명대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 임대료 20% 인하 결정

동명대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지난 6일 동명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3~6월까지 4개월 동안 한시적으로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 21곳에 대한 임대료(관리비 포함) 20% 가량 인하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코로나19 사태로 초기창업기업인 창업보육센터(BI) 입주기업의 경영 부담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기 위한 것이라고 대학은 이번 조치의 의미를 전했다.

동명대 창업보육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로 지정을 받아 운영 중이며, 부산시로부터 매년 사업비를 지원받아 입주기업을 지원하는 중이다. 다양한 지원체계를 갖춘 기관으로써 행보를 이번 결정을 통해서도 보여준 셈이다.

한편 부산·울산창업보육센터협의회장인 김덕술 창업보육센터장은 총 18개 협의회(총 400여개사)에 임대료 인하를 최근 권유하기도 했다고 대학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