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광주시 AI 업무 환경 조성 업무협약 단행

티멕스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지난 5일 티맥스가 광주광역시와 인공지능(AI) 업무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이번 협약으로 티맥스는 4월 초 15명 규모의 사무소를 광주에 설립할 예정이며, 5월에는 향후 2년간 SW 전문인력 300여 명 선발을 위한 채용 설명회를 광주에서 개최할 계획을 세웠다.

또 데이터베이스 구축 및 소프트웨어 개발 등 전문분야 인력육성 지원, 광주 인공지능 산업단지 조성 및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 관련 기술·정책 자문, 인공지능 기반 제품 및 서비스의 사업화 등 창업·일자리 창출 지원을 위해 광주시와 협력할 방침이다.

광주시는 AI 업무 환경 조성을 위해 연구소^협회 등과도 협력을 다각화 했다. 시는 지난달 국가보안연구소 광주지역사무소 설립을 위한 협약을 맺고, 전기전자기술협회(IEEE)의 AI표준연구원 유치도 성공한 바 있다.

광주시는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다양한 기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하며, 인공지능 분야 전문인력을 교육하고 취업 프로그램을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 인공지능은 국가 경쟁력의 핵심요소이며, 광주는 세계 일류 수준의 인공지능 생태계를 꿈꾸고 있다”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티맥스소프트의 원천기술과 플랫폼, 앞으로 추진할 인공지능 기반 기술연구개발센터 등의 인프라 구축이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를 실현하는데 든든한 동력이 되어주길 기대한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