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부동산개발협회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최근 ㈜피데스개발 김승배(59) 대표가 한국부동산개발협회 제5대 회장에 선임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5일 한국부동산개발협회는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한국부동산개발협회 회관 대강당에서 제12회 정기총회를 열고 김 대표를 5대 회장에 추대했다고 밝혔다.

김승배 회장은 서울대 건축학과를 졸업하고, 대우건설 주택사업 부문 이사를 역임했고, 2004년 피데스개발을 설립, 국내 디벨로퍼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2009년부터는 한국부동산개발협회 수석부회장을 맡아 활동한 바 있다.

김승배 신임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우리 업계뿐만 아니라 모든 경제활동 주체가 혼돈 속에서 한 치 앞도 예측하기 힘든 상황이고, 정부의 고강도 부동산 규제정책과 4차 산업혁명시대의 거대한 흐름속에서 그 어느때보다 어렵고 불확실성에 직면한 상황에서 업계를 대표하는 협회장으로 선출되었기 때문에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업계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여러 어려움을 극복하고 한단계 성장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 위하여 끊임없는 도전정신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나가자”고 의견을 전했다.

아울러  “부동산개발업계뿐만 아니라 국가경제 발전을 위한 디벨로퍼로서의 책임과 역할을 다하고 국내 부동산개발산업이 선진국 수준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우리 업계의 경쟁력을 기르는데 매진하겠다”고 덧붙여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