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학교 청년 글로벌셀러 창업 지원 사업 선정되다

순천대학교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지난 3일 순천대학교는 전라남도 시행 ‘청년 글로벌셀러 창업 지원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올해 총 1억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발표했다.

이번 ‘청년 글로벌셀러 창업 지원사업’을 수행할 순천대 창업지원단은 사업을 통해 전라남도 청년 대상 글로벌 온라인 판매 창업 지원과 청년 일자리 창출 및 도내 생산제품의 해외 판로 개척을 지원할 방침이다.

사업 추진을 통해 순천대 창업지원단은 만 18세~39세 청년 중 글로벌 전자상거래에 관심 있는 예비창업자 또는 창업 1년 이내 초기창업자를 선발해 글로벌 셀러 전문교육, 세무 등의 창업 교육, 무역 실무 교육, 미디어커머스 교육, 공동 작업공간, 판매 아이템의 배송료 및 수수료 지원, 전문가 컨설팅 등에 나설 계획이다.

‘청년 글로벌셀러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후 창업지원단 최용석 단장은 “청년 글로벌셀러 지원사업을 지역의 청년창업과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에 혁신적인 모델로 성장시키겠다”고 전했다.

한편, 순천대 ‘청년 글로벌 셀러 지원 사업’ 관련 자세한 내용은 ‘창업지원단 창업포털’ 공지사항에서 확인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