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펀딩 위메프와 선정산 서비스 확대 MOU 체결

데일리펀딩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2일 P2P 금융기업 데일리펀딩은 위메프와 선정산(SCF) 서비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데일리펀딩은 이번 협약을 통해 위메프에 입점한 소상공인에게 정산기한을 앞당겨 신청 당일 판매대금을 지급받을 수 있는 선정산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회사는 지난달 2일 선정산 브랜드 `데일리페이`를 론칭해 위메프와 티몬 입점 판매자를 대상으로 선정산 서비스를 운영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데일리펀딩 관계자는 “회사의 선정산 서비스는 업계 최저 이용료율(하루 0.03%)과 업계 최초 24시간 서비스 운영으로 온라인 소상공인 사이에서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고 전했다.

데일리펀딩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위메프와 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 등을 활용해 실시간으로 정보를 주고받는 자체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다. 기존 서비스를 개선해 선정산 이용 허들을 낮추고 판매자 심사 및 지급 시간을 효과적으로 단축하겠다는 방침이다. 또 이용계약 및 서비스 신청절차 등의 프로세스를 간소화해 편의성도 높일 수 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해우 데일리펀딩 대표는 “위메프와의 협력으로입점 판매자의 금융비용 부담을 줄이고 보다 빠르게 유동성을 공급해 안정적인 사업운영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며, “선정산 서비스를 확대해 위메프와 판매자, 데일리펀딩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P2P금융의 선순환 효과를 이끌어낼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