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코로나19’ 관련 나눔 일환 손세정제 등 6만4천개 제공

기업은행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1일 IBK기업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자영업자에게 오는 4일부터 손 세정제와 소독제 약 6만4천개를 제공한다고 전했다.

코로나19 피해가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에는 약 9천개가 할당될 예정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나눔을 실천 중이다. 기업은행은 또 졸업·입학식 축소로 힘든 화훼농가와 화원에서 꽃, 화분 등을 구매해 9∼13일 고객에게 증정하기로 했다.

또 2분기 이후 집행 예정인 예산을 이달 조기 집행해 고객용 사은품, 사무용품을 평소보다 일찍 구매함으로써 내수 활성화에도 이바지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코로나19를 통해 국내외적으로 혼란에 쌓여 있는 가운데 이번 IBK기업은행의 선행은 많은 기업들로부터 귀감이 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