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문화의전당 코로나19 여파 ‘아카데미 및 공연’ 취소 혹은 축소 결정

경기도 문화의전당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지난 24일 경기도문화의전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공연·예술아카데미를 취소·축소하기로 결정했다.

취소가 확정된 공연은 27일 오후 7시30분 고양아람누리 아람음악당과 28일 오후 8시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릴 예정이던 경기필하모닉 앤솔러지 시리즈Ⅰ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 달 6일 오후 8시, 7일 오후 4시 경기도문화의전당 대극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경기필하모닉 앤솔러지 시리즈Ⅱ도 취소된 것으로 전해진다. 또 경기도립극단의 2020 레퍼토리 시즌제 첫 번째 작품인 ‘브라보 엄사장’도 코로나19 영향으로 일정을 축소 운영한다. 당초 다음 달 5~15일 일정이었지만, 12~15일 공연할 방침이다.

이밖에도 예술아카데미(교육강좌)는 3월까지 전면 휴강하고, 외부 대관 공연이나 행사 등은 연기를 유도하거나 대관자 측이 취소 요청 시 적극 응하기로 방침을 세웠다.

한편, 이우종 경기도문화의전당 사장은 “바이러스 확산을 막고, 관객들을 비롯해 예술 단원들 그리고 공연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한 대응으로 공연 취소 결정을 내렸다. 이 기간 방역 등을 더 철저히 해 이어지는 상황에 대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