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관세행정 협력 강화 나서

남동발전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지난 18일 남동발전은 서울 중구 힐튼호텔에서 관세청, 6개 에너지 공기업과 함께 관세행정을 주제로 간담회를 갖고 ‘수출입 안전관리 우수업체 공인 및 중소 수출기업 AEO 공인획득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수출입 안전관리 우수업체(AEO)는 안전관리기준 등 일정 공인요건 충족시 신속통관 등 관세행정상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제도를 의미한다. 이번 간담회는 관세청이 수출입 규모가 큰 에너지 공기업과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업계 건의사항을 청취해 관세 행정을 발전시키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전해진다.

참석기관들은 이 자리에서 수출입 안전관리 우수업체 제도를 비롯한 관세 정책을 공유하고 에너지 공기업의 건의사항 및 관세행정 협력사항을 논의됐다.
또 이번 협약을 통해 관세청은 공기업의 AEO 공인을, 남동발전은 협력사 및 관할지역 기업 등 중소 수출기업의 AEO 공인 획득을 지원키로 한 것으로 보인다.
유향열 남동발전 사장은 “AEO뿐아니라 수입세액정산제, 납세도움정보시스템, e-CO발급교환서비스 등 관세청의 정책들을 많은 기업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정기적인 실무회의를 갖고 주요 사안들의 공유와 리스크 관리에 나서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