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미국 주요 대도시서 ‘기업설명회’ 실시

하이트진로 홈페이지 캡처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지난해 11월 하이트진로가 싱가포르에 이어 이번에는 미국에서 해외 기업설명회를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17일부터 오는 21일까지 4박 5일간 미국 뉴욕, 보스턴 등 주요 대도시에서 해외 기업설명회를 한다고 밝혔다. 이번 일정에는 김인규 사장이 직접 참여해 해외 기관투자자들을 만날 전망이다.

하이트진로는 해외 시장에서의 인지도 확장과 기업가치 제고는 물론 해외 투자자들의 이해 증진을 통해 투자활동을 촉진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회사는 지난해 경영실적을 설명하고 국내시장 현황과 해외시장 성장추세 등 향후 전망을 설명할 예정이다. 지난해 출시한 ‘테라’, ‘진로’와 최근 영화 기생충에 등장해 주목받고 있는 발포주 ‘필라이트’도 소개할 에정이다.

하이트진로는 테라와 진로신제품의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지난해 매출 2조350억원을 기록했다. 2018년보다 7.9% 성장한 수치다. 회사가 매출 2조원을 넘긴 것은 7년 만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지난해 기틀을 마련한 새로운 성장기반을 투자자들에 적극 설명할 것”이라며 “회사에 대한 신뢰를 쌓고 투자자들의 관심을 유도해 하이트진로의 기업가치를 더욱 높여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