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센텀시티 ‘진순자 계란말이 김밥’ 오픈 발표

신세계 센텀시티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최근 신세계 센텀시티 지하 1층에서는 ‘진순자 계란말이 김밥’ 매장을 열어 고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어 관심이 집중된다.

봉천동에 위치한 ‘진순자 계란말이 김밥’은 과거 사장님이 시장에서 장사하던 시절, 실수로 김밥위에 떨어트린 달걀부침을 같이 먹기 시작한 것으로 탄생해 45년동안 이어져 왔으며 김밥 맛집으로 유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금치, 단무지, 소시지의 단촐한 재료만 넣은 김밥이지만 달걀지단을 감싸고 있어 모양도 맛도 일품이다. 이번 팝업매장에서는 계란말이 김밥, 스팸 계란말이 김밥, 치즈계란말이 김밥을 판매하며 떡볶이, 어묵도 만나 볼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갈수록 핵가족화 되고 혼자 밥을 먹는 이른바 ‘혼밥족’이 늘어가는 상황에서 관련된 매장의 증가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