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최근 서울시 구로구는 고려대학교와 함께 ‘시민 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구로구는 주민들의 자기계발을 돕고 평생학습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시민 아카데미’를 개설한다고 발표했다.‘시민 아카데미’는 오는 3월16일부터 6월1일까지 매주 월요일 구로구민회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인문학, 건강, 심리, 재무 등 다양한 분야의 수준 높은 강의가 12회에 걸쳐 펼쳐진다. 국악인 백현호씨의 ‘흥겨운 우리소리 한마당’을 시작으로 이성환 고려대 뇌공학과 교수의 ‘인공지능기술의 현황과 전망’, 유정민 서울연구원 부연구위원의 ‘기후변화와 에너지절약’, 박종훈 전 고려대 안암병원장의 ‘삶, 어떻게 바라볼 것인가?’ 등 각 분야 전문가의 내실있는 강의로 채워진다. 이성 구로구청장의 특강과 역사유적지 현장학습도 이어진다.

참여를 원하는 이는 17일부터 내달 6일까지 구로구평생학습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되고 선착순 마감되며 수강료는 무료다.

수강생에게는 교육기간 중 고려대학교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지며, 8회 이상 출석한 경우 수료증이 수여될 예정이다.

한편, 구로구 관계자는 “‘시민 아카데미’가 급변하는 사회 속에서 스스로를 되돌아보고 한 단계 더 성장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주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