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평생교육실무협의회’ 마련

당진시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지난 11일 당진시(시장 김홍장)가 시민들의 평생교육을 활성화하고 평생교육 네트워크를 강화하기의 일환으로 2020년 첫 평생교육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민·관·학 각 분야에서 지역사회의 평생교육을 실질적으로 이끌어가는 실무자 45명으로 이루어진 실무협의회는 정보 공유 및 의견 수렴을 통해 당진시 평생교육의 효과적이고 발전적인 운영방안 모색을 위해 구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실무협의회는 2019년 평생학습 성과와 2020년 주요계획을 공유하고 평생교육 추진에 대한 애로사항, 발전방안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시는 올해 평생학습관 이전 리모델링 사업을 시작으로 평생학습 중장기 발전계획 연구용역을 수립하고 마을교육공동체 ‘날마다배움터 당찬마을학교’, 전문평생교육, 시민외국어 교육, 우수 학습동아리 지원, 당진 행복아카데미 강좌, 찾아가는 마을한글학교, 배달강좌, 충남학 프로그램, 주민주도형 평생학습특성화마을 운영 등 당진시의 평생학습 저변확대와 프로그램의 질적 향상을 도모할 계획을 전했다.

또 행복교육지원센터와 함께 학교와 마을이 함께하는 다양한 평생학습 프로그램 발굴도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진다.

당진시 관계자는 “평생교육 네트워크 활성화를 통한 평생교육의 다양한 모델을 개발하고 발전시켜 시민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평생학습에 참여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학습도시 당진을 만들어 나가겠다”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