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020 열린 도시재생 아카데미’ 운영 발표

대구시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최근 대구시는 시민이 주도하는 도시재생의 기틀을 마련하고 관련 분야의 정보공유를 위해 ‘2020년 열린 도시재생 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대구시 도시재생 아카데미는 시민참여 도시재생, 정비사업, 부동산 관련 지식 등을 주요 이슈, 이론 및 사례 강의로 도시재생 전반의 이해를 높이고 관련 지식을 배울 수 있는 대표적인 시민참여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1년 1기를 시작으로 지난해 기본과정 20기와 심화과정 6기까지 7402명의 시민이 참여한 바 있다.

올해도 기본과정과 심화과정을 운영하고, 도시재생 교육에 참여를 원하지만 교육장 접근성이 낮은 시민을 위해 ‘찾아가는 도시재생 아카데미’도 연중 운영해 나갈 것으로 보인다.

21기 기본과정(4~5월) 참여 신청을 2~3월경 받을 예정이며, 도시재생에 관심이 있는 시민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과정별 모집내용과 접수는 대구시 또는 창의도시재생지원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조하거나 창의도시재생지원센터로 문의할 수 있다.

김창엽 대구시 도시재창조국장은 “시민과 함께 도시재생의 필요성과 발전방향에 대해 소통하고 공감대를 형성해 지속가능한 도시재생 기반을 만들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대구시는 도시재생 아카데미와 주민참여 도시학교 및 도시재생 전문가 양성 교육을 연계해 직접 거주하고 있는 마을의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는 시민주도형 도시재생사업(안)을 발굴할 계획을 수립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