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지평선아카데미’ 국악인 박애리 초청 강연 실시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최근 김제시는 제601회 김제지평선아카데미 강연을 오는 30일 오후 3시 김제시청 대강당에서 국악계의 디바인 박애리 국악인을 초청해 ‘얼씨구 좋다! 한국인과 국악’이라는 주제로 펼친다고 전했다.

이날 강연에서는 2020년 희망찬 경자년 새해를 맞아 박애리 국악인과 광개토사물놀이의 신명나는 국악강연으로 한국인의 삶에서 생겨난 소리에 대해 알아보고 함께 체험해 보는 시간과 풍물 및 판소리로 한해의 시작을 축원하는 무대로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이 날 강연에는 요촌동 주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지평선아카데미 체험의날로 요촌동 소개와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인 요촌동 ‘징게락 행차소리’의 퓨전국악 식전공연은 시민들과 함께 호흡하며 강연분위기를 한층 돋울 것으로 보인다.

서원태 인재양성과장은 “신명나는 국악공연과 더불어 앞으로도 알찬 지평선아카데미 강연을 통해 배움으로 채워나가 활기찬 한 해를 보냈으면 한다”고 의견을 전했다.

한편, 김제지평선아카데미는 김제시를 대표하는 장수 평생교육 프로그램으로 지난 2006년부터 15년째 운영해 다채로운 명사 초청 강좌로 시민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평생교육의 기반을 마련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