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패스 아주대의료원과 업무협약 체결 발표

올리패스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28일 신약 개발 기업 올리패스는 지난 23일 아주대의료원과 학술교류와 연구개발, 산학연 협력을 통한 성과 창출 등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는 박해심 아주대 첨단의학연구원장, 김병곤 아주대 대학원 의생명과학과장, 황동훈 뇌과학과 교수와 정신 올리패스 회장, 이장영 올리패스 부사장, 조봉준‧김종완 올리패스 이사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신경퇴행성 질환 및 재생 분야 공동연구를 위한 협력, 혁신적 의학 연구개발을 위한 상호 협력, 양 기관의 보유 연구시설 공동 활용, 기타 양 기관의 우호증진에 관한 사항 등에 대해 협력할 방침을 세웠다.

지난 2006년 11월 설립한 올리패스는 투과성이 우수한 올리고뉴클레오티드를 만드는 고유의 플랫폼 기술을 기반기술로 확보해 통증‧고지혈증‧황반변성‧당뇨‧고형암 등 질환의 RNA 치료제 신약개발을 진행중이다.

정신 올리패스 회장은 “양 기관의 협력을 통해 당사 고유의 신약개발 플랫폼 기술 기반의 신규 파이프라인을 발굴하고 글로벌 제약사의 기술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이번 업무협약의 의의를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