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정월대보름 기념 ‘동춘서커스’ 공연

장성군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최근 전남 장성군이 새해 첫 공연으로 정월대보름을 기념해 ‘동춘서커스’를 선보이기로 하면서 관심이 집중된다. 공연은 오는 2월7일 오후 3시와 7시 장성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동춘서커스는 95년의 역사와 전통이 있는 국내 유일의 서커스 공연단으로 잘 알려져 있다. 지난 1925년에 창단해 1960~1970년대 최고의 인기를 누렸으며, 1978년까지는 연극, 쇼, 국악, 서커스, 마술, 풍물 등 다양한 볼거리를 함께 공연을 펼쳐왔다.

이후 장르보존과 새로운 프로그램 창작 노력으로 테마가 있는 서커스를 선보여 연간 약 650여회 공연을 이어가는 중이다. 이번 공연에서는 기계체조, 곡예, 무용, 마술, 음악을 결합해 만든 공중곡예, 서커스발레, 피에로마술 등으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전통서커스에 예술성을 가미한 종합예술공연으로 꾸며지며 15개의 다양한 테마로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장성군 관계자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공연 예매는 오는 29일 수요일 오전 9시부터 장성군 문화시설사업소 홈페이지를 통한 인터넷 예매나 전화예매, 방문 예약이 가능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