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교육의 모태로 불리는 ‘경록’ 주목

경록 제공

[비즈경영] 이재일 기자

국내 부동산교육의 모태로 불리는 경록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임대관리 전문 공인중개사로서의 성공스토리를 알려 화제의 중심에 섰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대학생 시절부터 임대관리 전문 공인중개사로 활동하며 성공가도를 달린 것으로 알려졌다.

Swifton Village 아파트를 고급 주거지로 바꾸고 1200개 호실의 공실률을 76%에서 0%로 줄였으며, 뉴욕의 약 1만4천호 아파트 관리를 감독한 것으로 전해진다. 뉴욕 맨하튼에 위치한 자신의 부동산을 매매해 거액의 부동산 중개료를 독점적으로 받아 이슈가 됐다.

한편, 부동산교육기관 경록 관계자는 “임대관리 전문 공인중개사는 대규모 자본이 없어도 임대관리업을 통해 고수익을 낼 수 있으며, 정년 및 부동산 경기와 무관하게 지속적인 수익을 창출하는 게 가능하다”며, “이에 경록은 자사 공인중개사 프로그램 수강생에게 임대관리사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해 이들이 임대관리 전문 공인중개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이끌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