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프랑스 파리 던스트 매장 오픈 단행

LF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지난 22일 LF는 프랑스 파리에 던스트 매장을 열었다고 발표했다.

던스트는 지난 15일 개막한 2020 가을/겨울(F/W) 파리 남성복 패션위크 기간에 맞춰 파리의 마레지구에 위치한 프랑스 최대 규모의 쇼룸인 로미오 쇼룸으로부터 입점 제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던스트가 입점한 로미오 쇼룸은 세계 패션의 본고장 프랑스 파리에서도 멋쟁이들이 많이 찾는 패션 특구로 유명하다.

던스트는 벤처 조직의 특성을 십분 발휘해 론칭한지 1년이 채 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무신사와 29CM, W컨셉 등 밀레니얼 세대들이 주목하는 패션 편집숍과 온라인몰을 중심으로 유통망을 전개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클래시 턴업진 청바지와 뉴트로 유스 그래픽 티셔츠 등 브랜드를 대표하는 시그니처 아이템을 만들었으며 중국과 대만, 일본, 미국 등 전 세계 패션시장에도 잇따라 진출하며 눈길을 끌었다.

한편, 유재혁 LF 던스트팀장은 “스트리트 캐주얼은 남성복, 여성복 같은 일반 복종의 한 분야로 자리 잡았다”며, “앞으로도 이들의 요구를 상품기획과 마케팅에 반영해 국내는 물론 글로벌 패션시장에서 사랑 받는 밀레니얼 캐주얼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의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