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사립 작은도서관’ 지원 확대 결정

전주시청 제공

[비즈경영] 오형진 기자

최근 전주시가 시민들의 문화공간인 작은도서관 활성화를 위해 올해 사립 작은도서관에 대한 지원을 늘리기로 하면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전주시립도서관은 지역 내 91개 사립 작은도서관에 대한 운영평가를 통해 40개 우수도서관을 선정하고 1년간 매월 30만 원 상당의 운영비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지원되는 운영비는 자원활동가의 활동비와 프로그램비, 운영물품구입비 등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전주시는 지난해 33곳을 지원한데 이어 올해에는 40곳으로 7곳을 늘렸으며 운영비의 경우 5개월 지원에서 1년으로 연장한 바 있다.

한편, 박남미 전주시립도서관장은 “작은도서관을 지원해 전주가 책과 함께 성장하는 도서관 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