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대학교 KNU스타트업큐브 ‘VR,AR 창업실습실’ 마련

강원대학교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지난 13일 강원대학교는 춘천캠퍼스 KNU스타트업큐브에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창업실습실’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는 소식을 전했다.

강원대학교는 이번 창업실습실을 통해 최근 신성장 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VR·AR 기술이 전 산업분야로 확장되고 있는 사회 변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하는 한편, VR·AR 콘텐츠 제작 및 활용 교육과 창업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확대·운영할 방침을 세웠다.

강원대 VR·AR 창업실습실은 교육부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총 3,500만원을 투입해 KNU스타트업큐브 내 2개실(연면적 35.6㎡)에 360°영상 촬영, 3D모델링 및 제작, VR·AR 시연 장비 등을 갖춰 이목을 집중시킨다.

강원대학교는 캡스톤디자인, 창업동아리, 강원열린군대 참여자 등 VR·AR 콘텐츠 제작에 관심있는 학생 및 (예비)창업자에게 창업실습실을 무료로 개방하고, VR·AR 콘텐츠 전문인력 양성, 기술 고도화 및 창업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을 세웠다.

한편, 김헌영 강원대학교 총장은 “VR·AR은 4차 산업혁명시대 핵심기술로 다양한 분야와 결합해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것”라며,“이번 VR·AR 창업실습실 구축을 계기로 고가의 장비 구매가 어려운 학생 및 지역주민들이 실제 현장에서 필요한 역량을 기를 수 있도록 관련 교육과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의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