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중소기업 창업 및 육정자금으로 ‘500억 원 규모’ 지원 예고

세종시 제공

[비즈경영] 이소영 기자

세종시가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동력을 마련키 위해 500억 원 규모의 ‘2020년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지원키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지원되는 자금은 창업자금 70억, 경쟁력강화자금 150억 혁신형자금 150억, 기업회생자금 10억 등으로 대출 금리는 2.0∼2.98% 수준으로 지원될 것으로 보인다. 12일 세종시가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동력을 마련키 위해 500억 원 규모의 ‘2020년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지원키로 했다.

이번에 지원되는 자금은 창업자금 70억, 경쟁력강화자금 150억, 혁신형자금 150억, 기업회생자금 10억 등으로 대출 금리는 2.0∼2.98% 수준으로 지원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시는 자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대해 기업경영에 필요한 경영안정자금(120억)도 지원하며, 2.0∼3.0%의 이자차액을 보상해 줄 것으로 보인다.
지원대상은 신청일 현재 세종시에 사업장을 둔 제조업, 지식서비스 산업 등의 중소기업이며, 업체당 최대 3∼20억 지원될 전망이다.

김회산 기업지원과장은 “지난해 시행한 수혜기업 설문 결과 매출액 및 고용증가 등 긍정적인 효과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내 중소기업들이 안정적인 경영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속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