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미 태국 이동통신사와 ‘홀로그래픽 텔레프레젠스 서비스’ 파트너십

[비즈경영] 이대수 기자

지난 8일 (주)더블미(대표이사 김희관, 이하 ‘더블미’)가 태국 최대 이동통신사인 AIS(Advanced Info Service)와 5G 홀로그래픽 텔레프레젠스 또는 홀로포테이션 서비스를 2020년 태국 내 전개하기 위한 파트너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종전의 디지털 홀로그램 촬영 기술인 볼류메트릭 비디오 캡쳐(Volumetric Video Capture)기술은 40~50대가 넘는 카메라 및 촬영 시스템으로 매우 복잡하고 고가의 기술로 전해진다. 특히 고도의 훈련된 전문 기술자만이 조작할 수 있는 범접하기 힘든 기술로 알려졌다.

더블미의 ‘홀로포트(HoloPort)’는 머신러닝을 이용해 한 대의 3D 카메라만으로도 고화질 실시간 볼류메트릭 홀로그램의 촬영이 가능한 기술로 작년 하반기에 세계최초 공개한 것으로 의미를 더한다.

더블미는 AIS와 함께 태국 주요 도시에 홀로포트를 체험할 수 있는 ‘홀로그램방(Hologram Room)’을 설치하는 것을 시작으로 다양한 분야에 홀로포테이션이 접목되는 서비스를 공동 론칭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5G의 핵심기술인 모바일 엣지 컴퓨팅(Mobile Edge Computing)기반의 스마트폰용 홀로포테이션 기술을 AIS와 공동으로 개발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3D 카메라가 탑재된 아이폰 X 등의 스마트폰으로도 홀로그램 회의 서비스가 가능하게 될 전망이다.

한편, 더블미의 김희관 대표는 “2017년도 말 문화콘텐츠진흥원(KOCCA)의 론치패드(Launchpad) 프로그램을 통해 처음 태국 시장에 문을 두드리기 시작한지 2년만에 맺어진 결실”이라며, “태국 시장을 필두로, 향후 아세안(ASEAN) 시장에서 국산 5G기술을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