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인식품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혜인식품은 앞선 3일 네네치킨이 아랍메에미리트(UAE)의 최대 도시인 두바이에 중동 1호점을 오픈했다고 발표했다.

네네치킨 중동 1호점 오픈 기념행사에는 현철호 혜인식품 회장과 오스만(Osman) Jakom LLC사 대표이사가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브랜드는 지난 2018년 9월 Jakom LLC 사와 중동 진출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1여 년 만에 아랍에미레이트두바이에 중동 1호점을 오픈하게 됐다.

네네치킨 중동 1호점은 두바이 중심부에 위치한 ‘에미레이트몰(Mall of the Emiates)’에 캐주얼 다이닝 콘셉트로 매장을 개장해 눈길을 끌었다. 에미레이트몰은 연간 1억 명 이상이 방문하고 있는 약 277만m2 규모의 초대형 쇼핑몰이며 현지인과 관광객 수요가 가장 많고 실내 스키장으로 잘 알려져 있다.

중동은 전 세계적으로 닭고기 소비량이 높은 국가며 할랄(HALAL) 시장의 교두보라 평가받고 있다.  또 다양한 국가의 노동자와 이민자가 한데 어울려 살아가고 있으며 글로벌 외식 브랜드의 진출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네네치킨 해외영업부 담당자는 “이번 두바이 진출은 호주, 홍콩,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대만에 이은 해외 시장 확장 전략의 일환으로 세계로 뻗어 나가는 브랜드로 발돋움하고 있다”며, “이번 중동 1호점을 계기로 오는 2021년엔 사우디아라비아 등 중동 GCC 6개국 진출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중동 1호점 오픈 소감을 전했다.

한편, 네네치킨은 싱가포르, 호주, 홍콩, 말레이시아, 대만 및 중동에 총 49개 매장을 운영 중이며, 2020년 1분기에 캐나다 밴쿠버, 일본 신주쿠 및 중국 북경 지역에 각각 1호점 매장 오픈을 앞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