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복 더블유나인(W9) 코엑스몰에 1호점 오픈 단행

더블유나인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8일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여성복 W9(더블유나인)이 오는 15일 코엑스몰에 1호점을 열며 본격적인 오프라인 전개에 나선다고 발표했다.

W9은 지난해 10월 이랜드월드가 10년 만에 내놓은 신규 여성복 브랜드로 신세계 강남점 팝업스토어에서 2주간 1억 3000만 원대 매출을 올리며 주요 백화점과 다양한 채널에서 러브콜을 받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W9이 1호점으로 선택한 스타필드 코엑스몰은 연간 방문 고객이 2000만 명이 넘는 대형 쇼핑몰로 주변 아파트 단지가 인접하고 고객들 사이에서 반응이 뜨거운 브랜드들을 대거 유치해 다양한 수요의 고객 유입이 가능한 곳으로 전해진다.

이번 신규 매장은 팝업스토어에서 이미 고객들에게 검증받은 캐시미어 상품 강화를 비롯해 간절기 아우터, 팬츠, 보정속옷, 스카프 등 140여 종의 상품을 다양하게 선보일 것으로 보인다.

W9은 이번 1호점 오픈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유통망 확보에 나설 예정이다. 상반기 50개점을 열고 연말까지 80개점을 오픈할 계획을 세웠다.

한편, W9 관계자는 “주요 팝업스토어에서 확인한 뜨거운 고객 반응으로 오픈 매장 수가 당초 목표보다 상향 조정됐다“며, “고급스러운 소재와 모던한 디자인으로 여성의 자연스러움을 추구하는 브랜드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의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