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서울 잠실에 국내 최대 ‘체험 매장’ 메가스토어 오픈 발표

롯데하이마트 제공

[비즈경영] 김민경 기자

7일 롯데하이마트는 오는 9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에 ‘메가스토어’ 잠실점을 오픈한다고 발표했다.

전체 면적만 7431m²(약 2248평)로 국내 최대 규모다. 기존에 있던 롯데하이마트 잠실점을 대폭 확장 리뉴얼했다. 1층에는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미를 반영한 코너들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진다. 슬로베니아 브랜드 ‘아드리아’의 캠핑카와 카라반 등으로 매장을 꾸민 것으로 전해진다.

또 프랑스 티월(TIWAL)의 딩기요트(바람의 힘으로 움직이는 1인용 소형 요트) 제품과 함께 VR 요트 체험 부스를 운영해 요트 내부를 가상현실로 둘러보고 모의 항해를 체험 가능하다.

체코 브랜드 ‘제트보드(JETBOARD)’의 전동 서핑보드, 네덜란드 브랜드 ‘미스트랄(MISTRAL)’, 스페인 ‘아노미(ANOMY)’의 패들 보드 등 수상레저를 할 수 있는 제품들도 만나볼 수 있다.

2층은 국내외 주요 브랜드의 프리미엄 전문관, 주방/생활가전 전문관으로 꾸몄다. 삼성전자, LG전자 초대형 브랜드관이 입점해 원룸, 오피스텔에 맞는 1인가전부터 LG전자 ‘시그니처’와 ‘오브제’, 삼성전자의 QLED TV와 ‘비스포크’ 냉장고 등 모든 라인업 제품들을 갖춘 것으로 전해진다.

롯데하이마트 관계자는 “쇼룸 형식으로 구성한 매장에 앉아 직접 방 안 한가득 프리미엄 가전을 배치한 생활 환경을 체험해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세미나실 ‘하이클래스’에서는 에어프라이어, 토스터, 오븐 등 주방가전을 활용한 쿠킹클래스와 시식회, 뷰티 가전을 활용한 셀프 스타일링 강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 잠실점에서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만을 대상으로 TV, 냉장고 등 경품 혜택도 마련됐다.

한편,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이사는 “롯데하이마트가 지향하는 ‘홈 앤 라이프스타일 리테일러(Home & Lifestyle Retailer)’의 모습을 담고자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롯데하이마트는 고객 여러분들에게 즐거운 체험과 함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할 수 있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