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4차 산업혁명 청년체험단 CES 참관 및 선진창업’ 체험 실시

대구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6일 대구시는 4차 산업혁명 청년체험단을 미국에 파견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청년체험단은 13.3대 1 경쟁률을 뚫고 선발됐으며 이날부터 오는 1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0’을 참관하고 실리콘밸리를 방문할 예정이다.

청년체험단 30명은 4천500여 기업이 참가하는 박람회에서 여행·관광 분야 등 혁신기술 트렌드를 살피고, 스마트시티·탄성에너지(리질리언스) 신기술을 체험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체험단은 애플, 에어비앤비, 앤비디아 등 글로벌 기업을 견학하고 스탠퍼드대·버클리 캘리포니아대 창업기업(스타트업) 지원시설 등에서 선진창업 노하우를 익힐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 미국에 진출한 한국 스타트업 방문, 실리콘밸리 진출 한인들과 멘토링 기회도 가질 예정이다. 청년 창업자는 현지 투자자들과 개별 멘토링 후 투자설명회(IR 피칭)도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대구시 관계자는 “청년 창업문화 확산, 글로벌 역량 제고를 위해 2018년부터 해마다 청년체험단을 CES 등에 파견하고 있다”고 의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