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제공

[비즈경영] 김형우 기자

최근 사천시는 오는 29일까지 귀어업인과 재촌 비어업인을 대상으로 2020년 귀어 창업 및 주택구입 지원(융자) 사업 신청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귀어업인이 되기를 희망하는 도시민들이 어촌지역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저리로 창업 및 주택구입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고, 세대당 어업창업 자금은 3억원 한도, 주택 구입자금은 7500만원 한도로 융자 지원할 예정이다.

대출 금리는 연 2%로 5년 거치 10년 분할 상환방식으로, 최종 대출금액은 사업대상자의 실적과 대출취급기관의 대상자 신용도 등 대출심사 결과에 따라 결정될 전망이다.

신청대상은 2020년 기준 만 65세(54년 1월 1일 이후 출생자) 이하만 신청할 수 있으며 2015년 1월 1일 이후 주민등록상 세대주로 사천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귀어인(귀어 희망자 포함) 또는 사천시에 거주한 지 1년 이상 됐으나 최근 5년간 어업경영을 하지 않은 재촌 비어업인에 해당된다.

또 최근 5년 이내 해양수산부와 지자체에서 인정하는 교육기관에서 귀어 관련 교육을 35시간 이수했거나, 이에 준하는 자격을 갖춰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청서는 2020년 1월 29일까지 사천시청 해양수산과에서 방문 접수 받으며, 2월 초 심사하여 사업자를 선정, 3월부터는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사천시 관계자는 “특히 2020년도 사업은 신청기간이 매년 2월에서 1달여 앞당겨졌으며, 사업을 희망하는 대상자는 공고문을 충분히 숙지하여 신청하여 주시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